(기타활동) 2차 방역기관에 보내는 사찰 음식 도시락 - 2021.07.21

페이지 정보

작성자증심사 댓글 0건 조회 105회 작성일 21-07-29 14:32

본문

IMG_3227.jpg

 

IMG_3012.jpg

 

IMG_3072.jpg

 

IMG_3029.jpg

 

IMG_3103.jpg

 

IMG_3109.jpg

 

IMG_3071.jpg

 

IMG_3154.jpg

 

IMG_3205.jpg

 

IMG_3188.jpg

 

IMG_3153 2.jpg

 

IMG_3213.jpg

 

IMG_3215.jpg

 

 

2021년 사찰음식 나눔 행사

천년의 세월을 담은 밥상을 드립니다.

2차 방역기관에 보내는 사찰 음식 도시락

 

7월 21일 천년 고찰 증심사와 자비신행회는 2차 방역기관인 광주 동구 보건소에 사찰 음식 도시락 150개를 전달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무더위 속에서도 방역 현장에서 노고를 다하는 분들을 위한 도시락이기에 제철 재료들과 더위를 다스리는 것으로 알려진 열무, 가지 등을 이용한 메뉴를 선정했습니다. 증심사 주지스님과 신도님들이 만든 사찰음식 도시락은 “치자밥과 검정깨찰밥, 참외 오이냉국, 열무김치, 느타리버섯 애호박전, 샐러드, 감자꽈리고추 무침, 가지나물, 우엉두부구이, 단호박, 아몬드조림, 고추장아찌”로 구성했습니다.

 

전 날인 20일 오후부터 주지 중현스님과 신도님들은 감자, 버섯, 애호박, 열무김치 등 재료를 깎고 써는 밑준비를 했습니다. 능숙하게 애호박을 채써는 주지스님의 활약에 신도님들이 놀라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다음날인 7월 21일 오전 8시부터 주지 중현스님과 신도님들이 전과 두부를 부치는 등 음식을 정성껏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완성된 음식들은 각각 역할 분담하여 도시락 용기에 정성껏 담아 포장했습니다. 점심시간에 맞춰 동구청을 방문해 응원의 메시지와 함께 전달했습니다.

 

정성이 담긴 사찰 음식 도시락을 받은 보건소 관계자들의 “너무 맛있고 특별한 정심 도시락이었다”는 감사의 인사를 보내왔습니다. 또한 서울에서 회의차 내려온 문화전문가도 우연히 도시락을 보았는데 “어디서 이렇게 멋진 도시락은 어디서 살 수 있냐” 고 감탄했다고 전해왔습니다.

 

마침 도시락을 전달한 날이 중복이었습니다. 정성으로 만든 사찰 음식 도시락이 방역 관계자들에게 기운을 북돋아 주었길 바랍니다.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정성을 다해주신 증심사 주지 중현스님과 증심사 신도 봉사자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광주#무등산#증심사#중현스님#방역기관응원#광주동구보건소#사찰음식#사찰음식도시락#자비신행회

  • 페이스북으로 공유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SNS 공유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