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불교신문] 정경문 장인의 오색빛깔 단청강좌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증심사 댓글 0건 조회 21회 작성일 21-09-18 21:01

본문

"단청으로 생활속에 불교미술 활용하자"

무등산 증심사가 '정경문 장인의 오색빛깔 단청강좌'를 개설했다.
단청문양을 대중화시켜 생활속에 활용하는 강좌가 열려 화제다. 광주 증심사(주지 중현스님)는 8월 20일 경내 취백루에서 ‘정경문 장인의 오색빛깔 단청강좌’  첫 강의를 열었다.

개강식에서 중현스님은 인사말을 통해 “불교미술 대중화를 위한 첫걸음으로 단청강좌를 개설했다”며 “강좌 수료후에도 작품 전시회를 통해 불교문화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강좌를 맡은 정경문 원장(해송불교미술원)은 “한국의 단청을 통해 불교미술을 이해하고 생활속에 응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단청 체험학습을 뛰어넘어 전문가 양성을 목표로 실습위주로 강좌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증심사가 마련한 단청강좌는 단청의 역사, 한국의 색 오방색, 한국단청의 특색과 채색의 변천, 한국단청의 조형양식 등을 주제로 16주간(매주 금) 진행한다.

이번 단청 강좌에는 광주는 물론 서울 담양 화순 등 전국에서 16명이 수강신청을 해 강의에 참석하고있다. 또한 수강생들 가운데 안료전문가, 서양화 전공, 도예가  등 전문분야 종사자들도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첫 강좌에 참석한 임은우 수강생은 “정신없이 한 길만 가다가 단청을 만나게됐다”며 “인생전환점에서 단청은 새로운 도전으로 힘써 배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출처 : 불교신문(http://www.ibulgyo.com)

  • 페이스북으로 공유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SNS 공유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맨 위로